땀 흘려 번 돈 이웃과 함께 나눠야죠

탑뉴스
땀 흘려 번 돈 이웃과 함께 나눠야죠
구두 수선공 김주술씨, 16년째 꾸준한 선행 ‘감동
  • 입력 : 2023. 11.20(월) 18:50
  • 전재준. 기자
16년 이어 온 구두수선공 기부
[국민환경방송 전재준. 기자] 광주 동구(청장 임택) 대인교차로에서 구두 수선 가게를 운영하는
김주술(68)씨가 올해 1월 설 명절에 이어 매일 밤낮으로 구두닦이를
하면서 얻은 수익금 일부를 또 기탁해 지역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김씨는 매일 구두를 닦고, 수선해서 번 수익금의 10%를 돼지저금통에 모아 16년
동안 꾸준한 나눔 행보를 펼쳐왔다. 지난 2021년부터 올해까지 총 320여만 원의
성금을 ‘어려운 주변의 이웃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전달했다.

동구는 김씨로부터 전달받은 성금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 기탁하고,
관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돌봄 이웃에 전달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올겨울 한파가 예상되는 가운데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온정을
베풀어 주신 기부자님께 감사드린다”면서 “보내주신 성금은 기부자님의 아름다운
마음을 담아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분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 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재준. 기자 kmetv811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