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전한 물순환 회복으로 건강하게 누리는 지하수

환경
건전한 물순환 회복으로 건강하게 누리는 지하수
◇ 환경부, ‘그라운드 워터 코리아 2021’
11월 9일부터 23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

◇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지자체 선발을 비롯해 영상 특강,
기업전시, 공모전 등 다채로운 비대면 행사 마련
  • 입력 : 2021. 11.09(화) 17:49
  • 이민수 기자
[국민환경방송 이민수 기자]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통합 물관리 시대에 발맞추어 지하수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하수의 다양한 역할을 재조명하기 위해 `그라운드 워터 코리아 2021` 행사를 11월 9일부터 23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2006년부터 시작하여 올해로 13번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건전한 물순환 회복으로 건강하게 누리는 지하수’라는 주제로 관련 누리집(www.groundwaterkorea.or.kr)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환경부는 이번 행사와 함께 지하수 분야의 행정 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 지자체’ 3곳을 선정했다.

우수 지자체 3곳은 충남 천안시(최우수상), 경기 고양시(우수상), 경기 시흥시(장려상)이다.

이들 지자체는 지하수 전문성, 시설 관리, 주민 서비스, 우수사례 등 총 28개 평가항목에 대해 두 차례 평가를 거쳐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환경부는 이번 행사 기간 중 이들 지자체에 환경부 장관상 및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지자체 현판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 누리집에서는 건전한 물순환 회복을 위한 개선 방향, 지하수 수질 관리 및 지하수의 다양한 활용 사례 등을 소개하는 영상 특강과 함께 관련 업계 종사자와 지자체 공무원들의 업무능력을 높이기 위한 지하수 교육 영상도 제공한다.

또한, 국민들을 대상으로 지하수를 주제로 한 이야기(스토리텔링) 공모전 및 다섯자 짧은 글 글짓기 등 깜짝 행사를 진행하고, 각종 홍보 영상을 통해 방치공 찾기 운동(캠페인)과 물 부족을 겪는 섬 지역을 위한 지하 저류지 사업도 적극적으로 알린다.


아울러, 지하수 관련 13개 기업이 참여하는 온라인 기업전시관을 운영하여 지하수 산업 소개 및 취업준비생들을 위한 다양한 업계 정보를 제공한다.

이밖에 지하수 분야 발전에 공헌한 산·학·연 업무유공자 10명에게 환경부 장관 표창이 수여된다.

김동구 환경부 물통합정책관은 “이번 행사는 농업, 공업, 생활 용수뿐만 아니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신재생에너지로 활용되는 지하수의 다양한 역할과 건전한 물순환 회복을 위한 정책방향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민수 기자 kmetv8114@naver.com